광고
광고

[속보] 당정 “재난지원금, 노점상·저소득 대학생도 지원, 액수 상향”....돈을 찍어내나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2/28 [18:14]

[속보] 당정 “재난지원금, 노점상·저소득 대학생도 지원, 액수 상향”....돈을 찍어내나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02/28 [18:14]

▲ [속보] 당정 “재난지원금, 노점상·저소득 대학생도 지원, 액수 상향”....돈을 찍어내나/사진=연합뉴스  ©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20조원 규모의 4차 재난지원금 지원을 위한 추경예산안을 당정이 이번 주 마련하기로 했다.

28일 당정청은 오후 국회에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정세균 국무총리,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협의회에서 이같이 논의했다.

이 대표는 "집합금지 또는 제한업종 가운데 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을 대폭 확대했다""받는 액수도 더 높여서 '더 넓게 더 두텁게'가 동시에 이뤄질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제까지 지원대상이 아니었던 분들 가운데 새로 들어오는 분이 얼추 200만 명 추가되는 듯하다"라며 "특고, 프리랜서 노동자, 법인 택시기사 등도 지원대상에 포함됐다"고 강조했다.

정세균 총리는 "오늘 당정청이 확정할 추경안은 국무회의 심의를 거쳐 34일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라며 "정부는 추경안이 통과되는 대로 신속한 집행에 만반의 준비를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추경안이 국회에 제출되면 3월 말부터 지급될 수 있도록 신속하게 심사에 돌입하겠다""백신접종 인프라 등 코로나 백신 전국민 무상접종 예산도 포함된다"고 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강남 야산에 ‘목 잘린 마네킹 수십개’ 나타났다.... 과태료 얼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