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주시 치매안심센터, 어르신들을 위한 비대면 치매예방 프로그램 운영

인지강화 프로그램 ‘응답하라 내 기억’ 꾸러미 각 가정에 전달해 어르신들 치매예방 나서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2/26 [13:23]

경주시 치매안심센터, 어르신들을 위한 비대면 치매예방 프로그램 운영

인지강화 프로그램 ‘응답하라 내 기억’ 꾸러미 각 가정에 전달해 어르신들 치매예방 나서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02/26 [13:23]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경주시 치매안심센터에서 기존 집합교육으로 실시하던 치매예방을 위한 ‘인지예방 프로그램 교육’을 비대면 방식으로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조치이다.

대상자은 지역 내 거주하는 인지 저하나 경도인지장애 판정을 받은 치매 고위험군과 만60세 이상 어르신들이다.

시는 40여 명의 어르신들에게 인지강화 프로그램인 ‘응답하라 내 기억’ 꾸러미를 대상자 가정에 직접 전달해 가정에서 치매예방 프로그램을 스스로 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응답하라 내 기억’ 꾸러미는 △과거회상 색칠공부 △인지학습지를 포함한 ‘인지키트’ △가정에서 버섯 키우기를 할 수 있는 ‘체험키트’ △방역 용품과 생활위생 용품을 포함한 ‘감염예방키트’ 등으로 구성됐으며, 치매안심센터 직원이 대상자들을 1:1로 관리(유선)할 예정이다.

최재순 보건소장은 “코로나19로 외부 활동에 제약을 받고 있는 어르신들이 비대면 서비스로 치매안심센터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사회/스포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김부선 “이제 대선후보 마누라들 차례, 여사님들 마녀사냥 긴장하시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