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 28일 6명 추가 확진…누적 ‘187명’

추석 연휴 이후 타지역 확진자 접촉 감염 지속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9/28 [14:25]

영주시, 28일 6명 추가 확진…누적 ‘187명’

추석 연휴 이후 타지역 확진자 접촉 감염 지속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09/28 [14:25]

영주시, 28일 6명 추가 확진…누적 ‘187명’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경북 영주시에서 28일 오후 2시 기준 코로나19 감염병 확진자 6명이 추가로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187명으로 증가했다.

영주 182번~184번은 동거 가족으로 추석 연휴 서울 친척모임에 참석한 것으로 밝혀졌다.

백신(AZ) 접종 완료자인 영주 185번 확진자는 27일 검사 후 28일 확진판정을 받았으며 서울 거주 확진자의 가족이다.

영주 186번 확진자는 증상 발현으로 27일 검사 후 28일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감염경로는 파악중이다.

백신(AZ) 접종 완료자인 영주 187번 확진자는 무증상 감염자로 27일 확진자(영주180번)의 접촉자다.

시는 역학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를 추가 격리하고 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안전문자와 홈페이지, SNS를 통해 시민들에게 제공할 방침이다.

영주시 관계자는 “영주시 백신 접종 완료율이 50%를 넘어 집단면역에 속도를 내고 있지만 지역 내 돌파감염 사례가 지속되고 있다”며 “무증상 감염자가 발생하는 만큼 증상이 없더라도 타지역 가족·지인 등을 만난 경우 적극적으로 선제검사를 시행하고, 코로나19 증상이 조금이라도 의심되면 지체없이 사람과의 접촉을 차단, 진단검사를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28일 0시 기준 영주시 확진자 중 20명이 입원치료 중이며 205명이 자가격리를 실시하고 있으며, 영주시 총 인구 102,258명 중 73.63%가 1차 접종을 완료하고 2차 접종률은 51.23%으로 50%를 돌파했다.
사회/스포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전두환 옹호 사과한 尹....이번엔 "개 사과 사진, 실무자 실수 사과드린다" 파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