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수원 주택서 초등학생과 아버지 숨진 채 발견....부친은 목에 자상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10/07 [13:06]

수원 주택서 초등학생과 아버지 숨진 채 발견....부친은 목에 자상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10/07 [13:06]

▲    수원 주택서 초등학생과 아버지 숨진 채 발견....부친은 목에 자상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경기도 수원의 다세대주택에서 초등학생 A양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6일 경기 수원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께 수원시 권선구의 한 다세대주택에서 초등생 A양이 숨을 거둔 채 발견됐다.

 

집안 화장실에서는 A양 아버지 B씨가 목에 자상을 입은 채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었다. 숨진 A양의 신체에는 별다른 외상이 없었다.

 

경찰은 A양이 학교에 나오지 않았다는 교사의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가 두 사람을 발견했다.

 

A양과 B씨는 단 둘이 거주했으며 현장조사에서 외부인의 침입 흔적은 발견되지 않았다. 병원으로 옮겨진 B씨는 의식을 찾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A양 사인을 규명하기 위해 부검을 의뢰한 상태이고 모든 가능성을 열어 놓고 수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회/스포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조동연, 사생활 논란에 눈물...."많은 분들께 송구하고 죄송"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