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남원시, 2023년도 국가예산 신규사업 발굴 보고회 개최

총 78개 신규사업 발굴, 본격 국가예산 확보 추진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1/27 [12:44]

남원시, 2023년도 국가예산 신규사업 발굴 보고회 개최

총 78개 신규사업 발굴, 본격 국가예산 확보 추진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1/27 [12:44]

남원시, 2023년도 국가예산 신규사업 발굴 보고회 개최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남원시는 26일 이환주 시장 주재로 부시장, 국장, 전 부서장이 참여한 가운데 2023년도 국가예산 신규사업 발굴보고회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국비확보에 나섰다.

시는 지난해 8월부터 발굴한 47개 사업 외에 31개 신규사업을 추가 발굴하여, 이날 보고회에서는 발굴상황을 점검하고 향후 국가예산 확보방안에 대해 중점 논의했다.

78개 신규사업의 총사업비는 6,245억원 규모로 2023년도 국비요구액은 450억원이며, 시는 이에 더해 공모사업 추가 대응으로 국비확보를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발굴사업 중 한국판 뉴딜 대응 사업으로는 수소충전소 구축사업(총사업비 60억원), 백두대간 생태교육장 디지털 전시관 구축사업(30억원), 중소도시 스마트시티 조성사업(40억원),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31억원) 등이 대표적이다.

이 외 주요 신규사업으로는 지역특화형 친환경숙박시설 조성(80억원), 화장품 시험검사 인증지원센터 건립(190억원), 백암천 생태하천 복원(196억원) 등이 있다.

시는 올해 3월 대선 이후 정부정책 방향 변화가 예상됨에 따라 그에 맞춰 정부 국정 운영방향에 부합하는 신규사업 발굴과 공모사업 대응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또한 중앙부처 예산편성 일정에 맞춰 단계별 대응 전략을 수립하고, 중앙부처와 전북도 등을 수시 방문하는 등 협조체계를 강화해 국가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이환주 시장은 “올해 역시 코로나 확산상황이 지속되고 있어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 여건 또한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지만, 전년도 우리시 역대 최대의 국가예산 확보 성과를 이어나가야 한다.”며 “각 부서는 중앙정부 주요 정책에 맞춰 우리시 필요 신규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발굴된 사업의 국가예산 확보에 적극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정치/경제/행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북한 "혈세 탕진해 집무실 옮긴 윤석열 정부, '망할민국'" 맹비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