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대전 동구, 장애인 문화예술 향유 기회 확대… 멘토링 프로그램 운영

장애인들이 다양한 문화활동 즐길 수 있도록 ‘한바탕 문화이음 멘토링’ 업무협약 맺어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1/27 [14:56]

대전 동구, 장애인 문화예술 향유 기회 확대… 멘토링 프로그램 운영

장애인들이 다양한 문화활동 즐길 수 있도록 ‘한바탕 문화이음 멘토링’ 업무협약 맺어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2/01/27 [14:56]

대전 동구, 장애인 문화예술 향유 기회 확대… 멘토링 프로그램 운영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대전 동구는 동구 지역 장애인들의 문화예술 진흥 및 향유 기회 확대를 위해 동구만의 특화사업을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구는 이날 구청장 접견실에서 (사)한국장애인멘토링협회(대표 정광윤), 동구문화원(원장 양동길)과 ‘한바탕 문화이음 멘토링’ 업무 협약을 맺고 문화예술 분야에 관심이 있는 장애인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약속했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구는 멘토‧멘티 모집 및 운영과 기타 문화예술 활동 지원을, (사)한국장애인멘토링협회는 음악‧미술 치료와 상담 등 멘토를 지원하며 동구문화원은 동아리실과 발표회 공간을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구는 오는 3월부터 (사)한국장애인멘토링협회의 인력풀을 활용해 자존감향상을 위한 ▲음악치료 ▲모듬북 장구 ▲미술놀이치료 ▲마음챙김 등 새싹멘토링 프로그램 10종을 우선적으로 추진한다.

이후 멘토링에 참여할 재능기부자(멘토)를 모집해 사회공헌활동이 가능한 문화예술 분야(합창, 그림, 연극 등)와 미디어활용 분야(마을신문, 영상제작)의 열매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멘토링 프로그램은 동구 거주 또는 동구 관내 학교, 복지관, 기타 사회복지시설을 이용하는 장애인 중 희망자나 특수학교, 복지관 등 관련 단체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구청 관광문화체육과로 문의하면 된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참여해준 단체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문화예술 멘토링을 통해 동구민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예술단체의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등 동구가 지역 문화예술 도시로 도약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복지/교육/문화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북한 "혈세 탕진해 집무실 옮긴 윤석열 정부, '망할민국'" 맹비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