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진구, 미등록 외국인 코로나19 예방 접종 실시

외국인 누구나 불이익 없이 백신 접종 가능...

김창구 기자 | 기사입력 2022/01/27 [18:32]

광진구, 미등록 외국인 코로나19 예방 접종 실시

외국인 누구나 불이익 없이 백신 접종 가능...

김창구 기자 | 입력 : 2022/01/27 [18:32]

미등록 외국인 코로나19 예방 접종 실시


[더뉴스코리아=김창구 기자] 광진구가 체류 외국인들의 백신 접종률을 높이기 위해 미등록 외국인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예방 접종을 실시한다.

최근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확산세가 가속화되는 가운데 외국인 확진자 발생률이 증가하고 있으나, 내국인에 비해 외국인의 예방 접종률이 낮아 문제가 되고 있다.

이에 구에서는 국내 체류 외국인이라면 누구나 신분상 불이익 없이 백신을 맞을 수 있도록, 매주 화‧수‧목요일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 외국인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예방 접종을 진행한다.

접종 장소는 광진구 보건소 2층 예방접종실이며, 국내 체류 외국인 누구나 주소지에 상관없이 접종 받을 수 있다.

불법체류자 여부도 상관이 없다. 불법체류자로 확인되더라도 신원을 법무부에 통보하지 않는다.

외국인 등록증 번호가 없는 경우, 보건소 방문을 통해 여권으로 임시관리번호 발급 후 즉시 접종이 가능하다. 여권이 없어도 주한공관 발급 신원증명서류(증명사진 부착) 또는 유효기간 만료된 여권, 외국인등록증 등을 보여주거나 사업장에서 관리 가능한 노동자인 경우에는 관리번호를 발급하고 접종할 수 있다.

미등록 외국인이더라도 기존 임시관리번호를 부여받은 경우에는 광진구 102개 위탁의료기관에서도 무료 접종이 가능하다.

단, 여행 목적 등 단기체류(90일 이하) 외국인은 1, 2차 접종을 완료한 경우에만 접종 대상자에 포함된다.

접종 백신은 화‧목요일에는 화이자, 수요일에는 얀센으로 실시하며 콜센터에서 사전 예약 후 방문해야 한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코로나19 백신 사각지대에 놓인 외국인의 집단감염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미등록 외국인도 신분상 불이익 없이 예방 접종을 받을 수 있는 방안을 마련했다” 라며 “본인과 주위의 안전을 위해 반드시 백신을 맞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북한 "혈세 탕진해 집무실 옮긴 윤석열 정부, '망할민국'" 맹비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