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군산시, 생활권 아픈 나무 무료 진찰해드립니다

오는 10월 6일까지(14개소 접수 마감시 종료)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5/20 [09:07]

군산시, 생활권 아픈 나무 무료 진찰해드립니다

오는 10월 6일까지(14개소 접수 마감시 종료)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5/20 [09:07]

군산시, 생활권 아픈 나무 무료 진찰해드립니다


[더뉴스코리아=윤진성 기자] 군산시는 생활권 수목진료 민간컨설팅 사업을 선착순으로 접수,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학교숲, 청소년시설, 공원, 가로수, 녹지대, 공공시설, 기타 민원지역 등 다중이용 생활권 녹지를 대상으로 생리적피해와 병해충 등에 대한 효과적인 방법을 시민에게 제공한다. 단, 아파트 등 사적 영역인 공동주택은 제외된다.

수목진료 민간컨설팅은 나무병원의 민간수목진료 전문가가 현장 방문하여 해충, 잘못된 농약 사용, 자연재해 등의 이유로 훼손된 나무의 피해원인을 정밀 조사하고 적정 방제법, 수목 관리방법 등 효과적인 처방을 내리는 서비스다.

나무의사제도가 시행됨에 따라 수목진료는 나무병원을 통해서만 가능해져 이번 수목진단서비스를 통해 수목에 대한 지식과 관리에 필요한 수목정보를 함께 받을 수 있는 좋은 기회다.

수목진료 비용은 무료이며, 다만 컨설팅 결과에 따른 수목 방제나 치료는 제공하지 않는다. 또한, 다중이용 생활권 녹지가 아닌 개인소유의 녹지와 수목 등은 제외된다.

시는 오는 10월 6일까지 신청접수를 받을 예정이며 14개소 접수 마감시 조기 종료 될 수 있다.

컨설팅을 원하는 기관 및 개인은 군산시 산림녹지과로 문의 및 전화신청하면 된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유방암' 서정희, 가발 쓰고 야윈 모습...."항암 부작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