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확진자 동선 공개 개선 및 보건소 선별진료소 운영 확대 추진

확진자와 접촉 여부 확인할 수 있도록 동선 공개(1일 정도)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3/26 [10:12]

충주시, 확진자 동선 공개 개선 및 보건소 선별진료소 운영 확대 추진

확진자와 접촉 여부 확인할 수 있도록 동선 공개(1일 정도)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3/26 [10:12]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충주시가 확진자 동선 공개와 보건소 선별진료소 운영방식을 대폭 개선한다고 25일 밝혔다.

시는 그동안 정부 지침을 준수해 왔으나,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확진자 이동 동선 공개 방식을 개선하고 선별진료소 운영을 확대하기로 했다

시는 당초 건물과 구체적 상호까지 확진자 이동 경로를 공개했으나, 국가인권위원회의 권고사항과 중앙방역대책본부의 정보공개 가이드라인 지침에 따라 지난 17일부터 접촉자 확인이 완료된 장소는 비공개로 해 왔다.

하지만 연일 확진자가 발생해 지역사회 감염이 우려되는 상황에서, 정부 매뉴얼에 따른 확진자 방문 장소 비공개가 시민혼란과 걱정을 가중시킨다는 지적이 이어져 이를 개선키로 했다.

이에 따라 시는 확진자 발생 시 동선과 접촉자 확인 등 신속하게 역학조사를 실시하는 한편 시민들이 해당 장소를 방문했거나 확진자와의 접촉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일정 시간(1일 정도) 동안 동선을 공개하기로 했다.

또한 방역소독이 완료되고 모든 접촉자가 파악된 이동경로는 단계적으로 해당 장소를 비공개로 전환하는 방식으로 확진자 동선 공개 방식을 개선키로 했다.

이 같은 조치를 통해 시는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정된 일상생활을 할 수 있을것으로 보고 있다.
시는 최근 확진자들의 자각증상이 경미했던 점을 고려해 의사의 판단에 따라 신속하게 검사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시는 확진자 이동 동선 공개 및 선별진료소 확대 운영을 통해 통해 시민들이 필요한 정보를 신속·정확히 확인하고, 의심 증상이 있을 시 빠른 조치를 통해 심리적 안정과 건강을 동시에 지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길형 시장은 “현시점에서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가장 중요하다”라며, “모든 시민이 안심하고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방안을 추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속보] 김종인, 미래통합당 선대위원장 맡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