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육아종합지원센터, ‘부모교육-집에서 놀(면서)자(란다)’ 호응

서재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5/22 [15:52]

북구육아종합지원센터, ‘부모교육-집에서 놀(면서)자(란다)’ 호응

서재영 기자 | 입력 : 2020/05/22 [15:52]

[더뉴스코리아=서재영 기자] 울산 북구육아종합지원센터가 영유아 가정 대상 비대면 온라인 부모교육과 함께 놀이키트를 배부해 학부모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21일 북구육아종합지원센터에 따르면 지난달 13일부터 지난 19일까지 약 한달 동안 북구 지역 내 영유아 가정을 대상으로 온라인 부모교육 '집에서 놀(면서)자(란다)'를 진행하고, 수강 부모 480여 명에게 자녀와 함께 할 수 있는 놀이키트를 배송했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어린이집 휴원이 장기화하면서 영유아의 스트레스 증가, 놀이 활동 부족 등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부모교육을 통한 가정양육 지원을 위해 진행한 이번 프로그램은 총 4개 과정으로 운영됐다. 멋진아이 골든벨, 멋진아이 유레카, 아이맘 헤아리기, 아동학대예방을 주제로 4차례 진행했으며, 수강한 부모에게 자녀와 함께 할 수 있는 놀이키트를 가정으로 배송해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학부모는 "코로나19로 아이들이 집에 있는 시간이 많지만 출퇴근 시간을 제외하고는 아이들과 함께 하지 못해 늘 마음에 걸렸는데 교육 영상을 보고 또 놀이활동도 즐기며 아이와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며 "코로나19가 종식되면 꼭 북구육아종합지원센터를 이용해 아이에게 도움되는 정보를 많이 얻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육아종합지원센터는 지난 3월 개관 준비를 마쳤으나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개관이 잠정 보류돼 일부 비대면 서비스만 제공하고 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금태섭, 함구령 내리는 민주당...."이게 과연 정상인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