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자원봉사센터, 코로나19 목걸이형 손소독제 제작

23일 구청 잔디광장에서 지역주민과 자원봉사자들 참여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5/22 [19:56]

동구자원봉사센터, 코로나19 목걸이형 손소독제 제작

23일 구청 잔디광장에서 지역주민과 자원봉사자들 참여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5/22 [19:56]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는 23일 구청 잔디광장에서 자원봉사센터(센터장 김윤관) 주관으로 코로나19 개인방역 실천을 위한 목걸이형 손소독제 제작 착용 캠페인을 벌였다.

목걸이형 손소독제는 실리콘형 액체튜브에 손 소독제를 채우고 일상생활에서 손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목걸이 형태로 제작했다.

동구자원봉사센터는 이날 목걸이형 손소독제 200개를 제작해 앞으로 2주간 목걸이를 착용하며 생활방역 SNS 홍보 캠페인을 벌일 계획이다.

김윤관 센터장은 “지역주민과 자원봉사자들이 코로나19 개인방역을 철저히 실천하도록 독려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벌이게 됐다”면서 “코로나19에 대해 생활방역 체계로의 성공적인 전환을 위해 자원봉사센터 차원에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대권주자 없다"는 김종인의 생각은?... 홍정욱·윤석열 이름 '솔솔'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