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다문화교육 강사양성과정 운영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6/30 [11:00]

진천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다문화교육 강사양성과정 운영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6/30 [11:00]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진천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손광영)는 결혼이민여성들을 대상으로 다문화이해교육 강사양성과정인 ‘2020년 미래설계 꿈을 job자’ 교육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교육을 위해 총 15명의 지원자 중 한국어실력이 뛰어난 11명을 선발했으며, 지난 6월부터 오는 8월까지 총 17회 과정으로 진행된다.

교육과정은 △다문화 인권 감수성 향상 교육 △강사의 역할 △스토리텔링 및 수업기법 △파워포인트 활용방법 △동화구연 등으로 구성됐다.

교육과정을 이수한 다문화이해교육 강사들은 지역사회 연계사업을 통해 어린이집, 유치원 등에 투입돼 자국의 문화와 언어를 알리고 다양한 문화에 대한 이해 및 인식개선을 위한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손 센터장은 “결혼이민여성들이 다문화이해교육 강사로 현장에서 활발하게 활동해 다문화에 대한 주민 인식이 긍정적으로 변화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이어나가겠다” 고 말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진중권, "추미애가 윤석열 결단? 머리에 바람 들어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