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자원봉사센터, 군북면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복구 지원 나서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7/31 [13:04]

옥천군자원봉사센터, 군북면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복구 지원 나서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7/31 [13:04]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옥천군자원봉사센터(센터장 금정숙)에서는 31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인 군북면 일원의 공장 및 주변 주택 등에 호우피해 복구 지원에 나섰다.

이날 봉사에는 금정숙 센터장을 비롯하여 적십자옥천지구 협의회(회장 강형근), 돌람산봉사회(회장 김용대), 안전보안관(회장 김성근), 대청호수난구조대(회장 김태원), 재난재해연합봉사단(단장 유선관) 등 30명이 참가한다.

갑작스럽게 내린 집중 호우 피해 복구를 돕기 위해 한걸음에 모인 봉사자들은 대승산업 공장에 침수된 집기를 닦고, 피해를 입은 주택 등에도 침수 가구 정리 및 내부 청소를 진행하였다.

금정숙 자원봉사센터장은 “빠른 시간 내에 복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을 갖고 돕겠다”고 전했다.

군북면은 지난 30일 155㎜의 집중호우가 내려 주택침수, 토사유출, 농경지 침수 등 피해가 속출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인물포커스] 문찬석 광주지검장 “옹졸하고 무능한 그릇된 용인술”....秋 책임져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