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시! 토종벌 낭충봉아부패병 저항성 품종 보급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9/16 [10:38]

삼척시! 토종벌 낭충봉아부패병 저항성 품종 보급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9/16 [10:38]
    토종벌 무상분양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삼척시 농업기술센터(소장 안태설)는 꿀벌의 에이즈로 불리는 토종벌 낭충봉아부패병에 저항성이 있는 토종벌 보급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토종벌 낭충봉아부패병은 꿀벌유충(애벌레)에 발생하는 전염성 질병으로 바이러스(SBV)에 의해 감염되는데, 국내에서 2009년 처음 보고가 된 이후 전국적으로 확산되어 2년 만에 75%의 토종벌이 폐사되는 피해를 가져왔다.

낭충봉아부패병 저항성 토종벌은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하여 2019년부터 보급 중에 있다.

삼척시 관내에서는 도계읍 남진우(한국한봉협회삼척시지부장) 외 2농가가 2018년 농촌진흥청 실증시험에 참여하는 등 우수한 사육기술을 인정받아 금년 삼척시에서 추진하는 저항성 계통 증식 보급사업 대상자로 선정되어 토종벌 60군을 입식하여 증식하고 있다.

아울러, 사업농가들은 2018년 실증 시험한 저항성 토종벌을 증식하여 지난달 29일에 17군을 무상분양하고 그 동안의 경험을 토대로 관리방법을 교육하여 토종벌 사육농가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삼척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농가를 기반으로 치료제와 예방약이 없는 토종벌 낭충봉아부패병에 저항성이 있는 품종을 지속적으로 보급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김창룡 경찰청장, 개천절 차량시위 경고....“체포·면허취소·견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