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폭염 대비 그늘막 쉼터 30개 추가 설치

원도심 10개소, 영종국제도시 30개소 추가설치... 총 172개소 그늘막 쉼터 운영

전은술 기자 | 기사입력 2020/09/16 [14:49]

인천 중구, 폭염 대비 그늘막 쉼터 30개 추가 설치

원도심 10개소, 영종국제도시 30개소 추가설치... 총 172개소 그늘막 쉼터 운영

전은술 기자 | 입력 : 2020/09/16 [14:49]

[더뉴스코리아=전은술 기자]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는 폭염대비 그늘막 쉼터 30개를 추가로 설치했다고 16일 밝혔다.

구는 그동안 그늘막 쉼터를 원도심 58개소, 영종국제도시 84개소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었으며, 원도심 10개소, 영종국제도시 20개소 등 총 30개를 추가로 설치했다.

구는 이번 그늘막 추가 설치는 전액 시비를 지원받아 설치하게 되었으며, 유동인구가 많은 횡단보도에 주민 신호대기 시 강한 햇볕이 비추는 곳을 선정하였고, 수목 그늘이 적고 다수의 주민이 원하는 위치를 감안해 그늘막 쉼터를 설치했다고 전했다.

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잠시나마 신호대기 시 그늘을 제공하여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을 예방하며, 폭염대응 방안을 적극 강구하여 자연재난인 폭염 피해 최소화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김창룡 경찰청장, 개천절 차량시위 경고....“체포·면허취소·견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