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복지재단, 첫 이사회 개최해 운영 박차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10/16 [18:13]

창원복지재단, 첫 이사회 개최해 운영 박차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10/16 [18:13]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창원복지재단은 16일 노산민원센터에서 제1차 이사회를 개최하였다. 창원복지재단은 이번 이사회에서 2020년도·2021년도 사업계획 및 예산(안), 주요 규정 제정(안)을 심의·의결했다.

창원복지재단은 지난 9월말 ‘재단법인 창원복지재단’설립 절차가 마무리되었으며, 첫 이사회를 개최하여 운영에 필요한 제규정 등을 심의·의결하여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창원복지재단은 비영리법인으로 지역차원의 복지문제를 효과적이고 전문적으로 다루기 위한 창원형 복지정책 연구 및 개발, 전문프로그램 개발 및 보급, 공무원·민간교육 및 시민의식 제고, 지역복지 조사와 연구 등 효율적인 민·관 협력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수 있는 복지전문 연구기관으로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

창원복지재단 장진규 이사장은 “창원복지재단이 지역복지의 공공성을 실현하고, 전문성을 향상시키며,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등 창원 복지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안철수 “국민 돈 갈취한 쥐새끼 색출해야...라임·옵티머스 관련 의혹”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