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천안시 명품 무궁화 테마공원, 나라꽃 무궁화 명소 선정

독립기념관 내 무궁화 3319주 심어 무궁화 교육과 체험공간으로 조성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9/15 [10:00]

천안시 명품 무궁화 테마공원, 나라꽃 무궁화 명소 선정

독립기념관 내 무궁화 3319주 심어 무궁화 교육과 체험공간으로 조성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09/15 [10:00]

천안시가 조성 완료한 명품 무궁화 테마공원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천안시 명품 무궁화 테마공원이 제8회 나라꽃 무궁화 명소에 선정됐다.

산림청은 전국 지방자치단체와 각 부처를 대상으로 제8회 나라꽃 무궁화 명소를 공모했으며 후보군에 오른 전국 14개 지자체와 기관 23개소 중 5개 명소를 나라꽃 무궁화 명소로 최종 선정했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독립기념관 내 기존 겨레의 탑과 단풍나무 길을 연결하는 길목 면적 5만㎡ 부지에 조성된 ‘천안시 명품 무궁화 테마공원’은 장려에 선정돼 산림청장상을 수상하게 됐다.

명품 무궁화 테마공원은 교육, 문화, 놀이 등의 다양한 활동을 수용하는 공간이자 민족의 기상을 닮은 한반도 형태로 2019년 12월 조성됐다.

테마공원 내에는 국립산림과학원 조사결과에 따라 무궁화 국내 육성품종 131품종 중 선정된 65개 품종 3319주 무궁화가 심겨졌으며, 소나무 등 19종 3만6970주 경관조경수도 식재돼 총 4만289주 교·관목이 있다.

명품 무궁화 테마공원은 우리나라 꽃 무궁화에 대해 알 수 있고 다양한 품종을 직접 확인할 수 있는 무궁화 교육·체험공간으로의 역할은 물론 독립기념관의 대표적인 방문코스로 자리 잡아 독립기념관을 전국적 명소로 알리는 데 기여하고 있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무궁화 테마공원이 시민을 위한 치유와 휴식의 공간이자 무궁화에 대한 소중함과 애국심을 더욱 일깨우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름다운 무궁화는 물론 시민의 삶터를 더욱 쾌적하게 가꾸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전국지역뉴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35세 남성 화이자 백신 맞고 보름만에 사망..."엄마, 아빠 왜 차가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역뉴스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 and wdate > 1630232022 )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